지리산청학농협, 하나로마트·자재센터 신축 개점

농심을 가슴에 안고 농민 곁으로 하나로 마트 ‘문 활짝’…조합원 밀착서비스 강화

월간지리산 | 기사입력 2020/10/30 [10:17]

지리산청학농협, 하나로마트·자재센터 신축 개점

농심을 가슴에 안고 농민 곁으로 하나로 마트 ‘문 활짝’…조합원 밀착서비스 강화

월간지리산 | 입력 : 2020/10/30 [10:17]

하동 지리산청학농협(조합장 박한균)이 숙원사업인 하나로마트 및 자재센터를 신축하고 조합원 밀착서비스 강화에 팔을 걷어붙였다.

 

지리산청학농협은 30일 윤상기 군수, 박성곤 군의회 의장, 이양호 하동군장학재단 이사장, 김정규 농협 경남본부 경제지주 부본부장, 손두기 NH농협 하동군지부장, 지역농협 조합장, 조합원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나로마트 및 자재센터 준공·개점식을 가졌다.

 

하나로마트와 자재센터는 18억 5000만원을 투입해 부지면적 2581㎡(약 780평)에 2층 규모로 지어졌다. 1층에는 하나로마트 및 자재센터 사무실, 2층에는 하나로마트 창고와 일반창고 등이 갖춰졌다.

 

박한균 조합장은 “지리산청학농협 하나로마트 및 자재센터가 지역의 질 좋은 농축산물을 소비자에게 제공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상기 군수는 “지역주민들과 하동을 찾는 관광객이 신선하고 품질 좋은 하동 농산물을 쉽게 접할 수 있게 됐다”며 “행정에서도 농민들이 안정적인 소득을 올릴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월간지리산



 

 

 

 

  • 도배방지 이미지

지리산청학농협, 하나로마트·자재센터 신축 개점 관련기사목록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