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저소득층 미혼청년에게 주거급여 지급

취학·구직 등의 사유로 부모와 떨어져 주거하는 미혼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시행

월간지리산 | 기사입력 2020/12/01 [15:53]

함양군, 저소득층 미혼청년에게 주거급여 지급

취학·구직 등의 사유로 부모와 떨어져 주거하는 미혼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시행

월간지리산 | 입력 : 2020/12/01 [15:53]

함양군은 2021년 시행하는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을 위해 12월 1일부터 사전신청을 받고 있다.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은 취학·구직 등의 사유로 부모와 따로 거주하는 미혼청년에게 주거급여를 별도로 지급하는 제도로, 열악한 주거환경과 학자금 마련 등으로 주거비 부담을 느끼고 있는 청년에게 주거안정과 자립을 도모할 수 있도록 한다.

 

함양군은 2021년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시행에 앞서 지난 12월 1일부터 각 읍·면에서 접수를 받고 있으며, 대상자는 만19세 이상 30세 미만의 자녀로 부모와 청년의 주민등록상 주소지 시·군이 달라야 하며 부모가 거주하는 읍·면사무소에서 신청하면 된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현재 부모와 따로 떨어져 사는 저소득층 청년에게는 별도의 주거급여가 지급되지 않고 있었는데 이 제도를 통해 조금이나마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청년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