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전입군민 생활안내서 ‘알쓸산생’ 배부

결혼부터 노년·귀농귀촌까지 8가지 분야 정보 담아

월간지리산 | 기사입력 2021/04/07 [10:00]

산청군 전입군민 생활안내서 ‘알쓸산생’ 배부

결혼부터 노년·귀농귀촌까지 8가지 분야 정보 담아

월간지리산 | 입력 : 2021/04/07 [10:00]

산청군은 전입군민 생활안내서 ‘알쓸산생(알아두면 쓸모있는 산청 생활)’을 제작·배부한다고 7일 밝혔다.

 

‘알쓸산생’은 인구정책사업의 하나로 제작됐으며 전입군민에게 필요한 행정서비스와 생활정보를 수록했다.

 

군에서 지원하는 다양한 인구정책사업 혜택과 정보를 결혼·임신·출산, 영유아, 노년, 귀농귀촌 등 8가지 분야로 나눠 생애주기에 따라 알기 쉽게 구성했다.

 

또 전입군민의 산청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고 안정적인 정착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산청군 기본현황, 문화·체육시설 등 다양하고 유익한 생활정보를 수록했다.

 

생활안내서는 읍면사무소에 비치해 전입 신고 시 배부될 수 있도록 배포할 예정이다. 군 홈페이지에 게시된 ‘전입군민 생활안내서’를 클릭하면 누구나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산청군은 올해 초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발표한 ‘2020지역발전지수’ 연구보고서에서 ‘지역재생잠재력지수’ 부문 전국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연구원에 따르면 ‘지역재생잠재력지수’는 지역별로 인구를 증가시킬 수 있는 잠재력이 얼마나 되는지를 파악하기 위한 지수다.

 

산청군의 지수 값은 2.6으로 전국 229개 시군구 가운데 가장 높았다.

 

정병주 기획조정실장은 “생활안내서가 새로 전입한 산청주민들의 정착에 도움이 되는 길라잡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인구증가는 물론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는 정책을 발굴·시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산청군 전입군민 생활안내서 ‘알쓸산생’ 배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