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코로나 백신 접종어르신 대상 경로당 전면 개방

시 경로당 495개소 코로나 백신 예방접종자 중심으로 개방ㆍ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완료 스티커 배부, 대한노인회 남원시지회 협력체계 구축, 백신접종자 명부비치 등 철저한 방역수칙 조치

월간지리산 | 기사입력 2021/06/10 [11:40]

남원시, 코로나 백신 접종어르신 대상 경로당 전면 개방

시 경로당 495개소 코로나 백신 예방접종자 중심으로 개방ㆍ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완료 스티커 배부, 대한노인회 남원시지회 협력체계 구축, 백신접종자 명부비치 등 철저한 방역수칙 조치

월간지리산 | 입력 : 2021/06/10 [11:40]

남원시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게 경로당을 전면 개방한다.

 

오는 14일부터 그동안 제한적 운영했던 지역 경로당 495개소 문을 연다.

 

이번 결정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예방접종 관련 발표에 따른 것으로 시민들의 빠른 일상회복을 위해서다.

 

개방된 경로당에는 코로나19 백신 1차 또는 2차 접종을 받고 2주 이상 지난 어르신들이 이용 및 프로그램 참석이 가능하며 당분간 백신 접종률을 고려해 음식물 섭취는 금지하고 방역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시는 전면개방을 앞두고 감염관리책임자를 지정하여 상황 발생시 즉시 대응체계를 유지토록 하고 방역소독 및 시설내 위생물품 비치 파악 등을 사전점검했다

 

또한 대한노인회 남원시지회 등과 협조 체계를 구축하여 방역수칙 준수 여부 등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한다.

 

아울러 경로당에는 백신 접종 확인 대장을 비치하고, 1차 접종 후 2주 이상 지난 어르신에게 핸드폰 부착용 스티커를 배부할 예정이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시간을 보내신 어르신들이 예방접종에 참가해 하루 빨리 마스크를 벗고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기대한다” 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