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전남형 지역성장 전략사업 공모 최종선정

화엄사 권역 활성화 길 찾다. 2020년부터 3년간 100억원 투입!

월간지리산 | 기사입력 2019/09/23 [17:24]

구례군, 전남형 지역성장 전략사업 공모 최종선정

화엄사 권역 활성화 길 찾다. 2020년부터 3년간 100억원 투입!

월간지리산 | 입력 : 2019/09/23 [17:24]

▲     © 월간지리산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전라남도에서 추진하는 2020년 전남형 지역성장 전략사업 공모에 지난 16일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구례군은 침체되어 가고 있는 화엄사권역 살리기 위해 ‘화엄 4색이 어우러진 블루투어 프로젝트’라는 내용으로 공모에 참여하여 최종 선정됨에 따라 2020년부터 3년간 100억원을 투입하여 화엄사 권역을 활성화해 나갈 방침이다.

 

화엄사권역 활성화를 위해 우선 화엄권역을 하나로 엮을 수 있는 순환트램과 반딧불이 음이온길을 조성한다. 생태역사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반달곰생태학습장 조성, 소확행 꽃밭조성, 지리산 생태·역사학교 등을 운영하고,치유명상을 위해 산사의 밥상과 명상관을 운영하게 된다. 또한, 화엄권역을 리뉴얼하여 전체적으로 활력이 넘치는 공간으로 변모시켜 나갈 계획이다.

 

김순호 군수는 “본 공모사업이 선정될 수 있도록 협력을 아끼지 않은 화엄사를 비롯한 12개 기관 및 민간단체에 감사를 표했으며, 사업이 정상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상생·협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본 사업을 통해 침체되어 있는 화엄사권역 뿐만 아니라 구례군 지역경제, 관광, 스포츠 분야로까지 파급될 수 있도록 내실 있는 사업추진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구례군, 전남형 지역성장 전략사업 공모 최종선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PHOTO
1/4